본문 바로가기

독립유공자

“충남 독립유공자 유족 예우 강화” 홍주인뉴스] “충남 독립유공자 유족 예우 강화” ‘버스비 무료·보훈행사 정례화 등 확정…보훈공원 활성화 방안 마련’ 전용식 총괄 기자 jys@hongjuin.news 충남도가 도내 독립유공자와 유족 예우 강화 방안을 확정했다. 확정된 방안은 3.1절과 광복절에 이어 순국선열의 날(11월 17일)에도 매년 위문 활동을 실시하고, 독립유공자(유족) 초청 만남의 날 행사 정례화, 독립유공자 가구에 대한 풍수해보험료 지원 등이다. 도내 75세 이상 노인 버스비 무료화 정책으로 독립유공자 및 유족 332명 중 75세 이상 233명이 7월부터 버스비 무료 혜택을 받게 됨에 따라, 도는 내년 7월부터 75세 미만 독립유공자 유족 99명까지 이를 확대 적용하기로 했다. 오는 2020년부터는 독립유공자 미망인 및 수권유.. 더보기
“고귀한 희생에 대한 보훈에는 한계가 없어야 한다” “고귀한 희생에 대한 보훈에는 한계가 없어야 한다”‘독립유공자 의료비 지원 범위 확대· 독립운동가의 거리 추진’전용식 총괄기자 jys@hongjuin.news “독립유공자 의료비 지원 범위 확대와 독립운동가의 거리 조성 추진 등 독립유공자의 희생을 기억하고 그 명예를 드높여 나아가는 일에 앞장서겠다” 양승조 지사가 2일 실국원장회의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구체적으로 독립유공자 의료비 지원 범위는 기존 생존 애국지사와 배우자, 유족 등 336명에서 유족의 배우자 164명을 포함, 지난 1일부터 총 500명으로 넓혔다. 독립유공자들의 진료 편의를 위하여 도내 55개소 지정의료 기관을 내년부터 충남과 대전 지역으로 확대 지정키로 했다. 또한 독립운동가의 거리는 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내포신도시 보훈공원과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