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주in뉴스

홍주인뉴스=홍주in뉴스] 오늘부터 일주일이 고비, 명절 직후 전국 일제소독 실시

홍주인뉴스=홍주in뉴스] 오늘부터 일주일이 고비, 명절 직후 전국 일제소독 실시 

소독 전담관 파견하여 소독상황 감독, 7일 '전국일제소독의 날' 운영 

전용식 총괄기자 jys@hongjuin.news



농림축산식품부는 앞으로 일주일을 구제역 확산의 고비로 보고, 소독 등 차단방역에 총력 대응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31일 충주에서 구제역이 마지막으로 발생한 후 7일간 추가 발생이 없었으나, 최대 14일의 잠복기와 3일 완료된 백신접종상황을 고려할 때, 앞으로 일주일이 구제역 차단의 성패를 좌우하기 때문이다.

또한 설 연휴 이후 운영을 재개하는 전국 도축장 등에 대한 소독 등, 남은 일주일도 차단방역에 온 힘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긴급 방역 조치로 생석회 차단벨트를 구축한다. 안성과 충주의 고위험지역과 발생지 인접한 시군인 경기 (안성·여주·이천·용인·평택), 충북(충주·진천·음성·괴산·제천), 원주, 문경, 천안 등에 생석회 약 989톤 공급을 완료했으며, 축사 주변과 농장 진입로 등에 생석회 도포를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설 연휴가 끝난 7일부터 전국 도축장 등이 정상 운영됨에 따라, 7일을 ‘전국 일제소독의 날’로 지정하고 전국 모든 우제류 농장에 대하여 일제 소독을 실시한다.

일제 소독는 지자체와 농협 등이 보유한 공동방제단 540대, 광역방제기 96대, 군부대 제독차량 13대, 드론 40대 외에도 과수원용 SS방제기 43대 등 가용 자원을 동원한다.

전국의 모든 축산농가는 자체 보유하고 있는 장비를 이용해 축사 내부와 외부, 시설, 장비, 차량 등에 대해 소독을 실시해야 한다.

또한 설 연휴 이후 정상 운영을 시작하는 전국 포유류 도축장 73개소를 대상으로 일제소독을 실시하며, 운영이 재개되는 도축장부터 순차적으로 시군 소독 전담관을 파견해 소독상황을 감독하는 등 특별 방역관리를 실시한다.

48시간 이동제한과 도축 물량이 동시 출하되면서 발생할 수 있는 교차오염을 차단하기 위해, 소독 전담관의 지도·감독 하에 도축장 진입로와 계류장, 생축운반 차량 등에 대한 분변 등 잔존오염물이 없도록 철저한 소독과 세척이 실시된다.

전국적으로 실시한 소, 돼지 구제역 긴급백신접종으로 상시 비축물량 1,117만두분 중 939만두분을 사용(현재 O+A형백신 178만두 보유)함에 따라, 구제역 긴급 방역에 필요한 적정 비축량을 유지할 수 있도록 백신을 긴급 추가 확보할 계획이다. 전용식 총괄기자 jys@hongjuin.news


스마트한 세상, 스마트하게, 스마트 UP_ 홍주in뉴스

홍주in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의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hongjuinnews. All Rights Reserved. 

태그